메뉴 건너뛰기

뉴질랜드

뉴질랜드(New Zealand)

newzeal.jpg

학생비자, 취업비자, 관광비자, 이민비자로 가시는 분들은 모두 통관 가능하며, 과거에는 관광비자나 학생비자의 경우 예치금을 세관에 지불하면 개인이주화물에 대해서는 세금 발생없이 통관이 되었으나, 2001년 11월 17일 이후부터는 통관시 예치금 제도는 없어지고 신제품, 중고제품에 관계없이 세금을 부과하며 (세금 = 관세+부과세) 중고 제품에 대한 세금 부과는 내용 연수에 따라 다소 차등이 있습니다. 또한, 관광비자나 유학비자로 들어오는 분의 화물에 냉장고나 김치 냉장고 또는 세탁기 등의 가전제품이 있으며 중고제품이나 신제품에 관계없이 높은 관세를 부과합니다. 왜냐하면, 한국산 냉장고, 세탁기는 뉴질랜드에서 반 덤핑관세에 해당되어 중고품, 신제품에 관계없이 높은 관세가 부과되기 때문입니다. ( 한국산 메이커인 삼성, 대우, LG등의 제품만 반 덤핑관세에 해당됩니다.) 현재는 장기 사업비자, 또는 1년 이상의 WORK VISA, 또는 영주권이 없으나 이미 이주공사를 통하여 이민성에 신청 접수를 하고 접수증을 받았을 경우 세금을 내지 않고 종전과 같이 공탁금만 내면 통관이 가능하며, 공탁금은 반환이 가능하지만 세금은 뉴질랜드 정부에 귀속됩니다. 공탁금은 납부한 날로부터 6개월 이내 영주권이나 WORK VISA를 받아서 공탁금 반환청구를 해야하며, 그렇지 못할 경우 본 공탁금 또한 정부에 귀속이 됩니다. 통관을 위해서는 고객의 사인이 들어간 IMPORT ENTRY와 여권이 필요하므로 보통 배 도착 2-3일 이전에 현지에 도착 하셔서 뉴질랜드 사무실로 연락주셔야 통관 진행 가능합니다. 만일 불가피한 사정으로 그 일정에 맞춰 출국을 못하시는 경우에는 우편으로 관련서류를 접수하는 방법도 있으나, 이 경우 통관이 지연되어 문제가 될 수도 있으니, 자세한 사항은 뉴질랜드 담당자에게 직접 문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농수산청(Maf) 검역 
뉴질랜드에서 발생되는 MAF(농수산부 검사, 검역)는 일반적으로 음식물에 대해서만 생각하는 경우가 많지만 음식물 이외에 사항이 많이 있습니다. 심지어는 주방용품도 검사하고 있으므로 주방용품에 다른 잡화나 담배, 술과 같은 물품은 절대 포장 하시면 안됩니다. 뉴질랜드는 GREEN PEACE 의 영향이 많은 나라로 검역이 까다로운 편입니다. 검역 역시 서류상으로 일차 검사를 한 후 화물의 검사여부가 결정되며, 씨앗, 견과류, 생 식물 및 동물의 뼈와 가죽으로 가공된 제품, 조개껍질, 산호류, 거북과 자라 껍질, 치즈나 마요네즈와 같이 우유, 계란으로 가공된 식품, 꿀, 육류, 육류가공품 등은 반입 금지 품목입니다. 그리고 검사시 흙이나 벌레 등이 발견되는 경우 검역소에서 추천하는 장소에서 48시간 소독을 해야 되므로, 대나무 돗자리, 진공청소기, 자전거, 낚시대, 텐트, 신발류, 골프채 등은 미리 깨끗이 청소하신 후 포장하셔야 합니다.

 

 

01 | 운송정보

 

배가 목적지 항에 도착하게 되면 컨테이너에서의 하역작업 후 통관절차를 거치게 됩니다. 통관에 소요되는 시간은 대략 일주일 정도이며, 타 국가와 마찬가지로 뉴질랜드 세관에서도 RANDOM으로 컨테이너를 무작위 선별하여 실제 컨테이너에 실린 물건이 서류와 일치하는지 검사해 보는 경우가 있는데, 이런 경우 통관절차가 좀더 지연될 수 있습니다. 통관이 완료되면 고객께서 알려주신 현지 연락처로 배달일정을 의논한 후 배달에 들어갑니다. 뉴질랜드는 광활한 지역이므로 호주내에서도 소요되는 운송일자는 지역별로 조금씩 차이가 있으며, 대략 주요도시를 기준으로 산출된 평균 운송소요시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AUCKLAND (17~20일)
WELLINGTON (23일)
포장+통관(5일~7일) → CHRISTCHURCH(28일) → DELIVERY(7일)
TIMARU (27일)
* 상기내용은 고객의 이해를 돕고자 평균적인 운송기간을 알려드린 것이며, 상황에 따라 일정은 조금씩 변동될 수 있습니다.

 

newzeal-1.gif

 

 

02 | 탁송하시면 도움이 되는 물건

면제품 
침구류와 속옷, 양말 등의 면제품은 한국제품이 뉴질랜드 제품에 비해 품질도 좋고 가격도 저렴합니다. 특히 침구세트는 꼭 필요합니다. 뉴질랜드의 세탁 방식은 세탁후 즉시 고온에서 말리는 방식이므로 70도 이상의 고온에 견딜수 있는 최소한 60% 이상의 면제품은 가지고 가야하고 최소한 2세트를 이상 준비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화장품 
뉴질랜드는 한국과는 달리 스킨따로 로션따로가 아닌 대부분 토너를 사용하며, 피부가 민감하신 분들의 경우 트라블의 소지가 있고, 자외선 차단제나 색조화장품 등도 한국인 피부에 잘 받지 않는 경우가 있으니, 적당량 준비해 가시는 편이 좋습니다.

 

콘텐트 렌즈, 안경 
뉴질랜드에서 안경이나 콘텍트 렌즈를 맞추려면 가격도 비쌀뿐만 아니라 병원에서 시력검사를 받는등병원비가 추가발생하므로 시력이 나쁘신 분이시라면, 여분의 렌즈나 안경을 구입해 가시는 편이 경제적이며, 번거로움을 덜 수 있습니다.

 

자전거
뉴질랜드는 자동차 문화가 자리잡고 있기 때문에 가까운 근거리는 운동삼아 자전거로 이동합니다. 특히 어린이 자전거의 경우 더욱더 유용하게 사용하실 수 있으며, 품질면에서도 한국산 자전거가 좋습니다.

 

캠핑용품 
뉴질랜드는 한국과 달리 가족과 많은 시간을 할애하고 있습니다. 가까운 공원이나 산과 들로 나들이 가실 기회가 많으니 있는 캠핑용품은 함께 탁송하세요.

 

식료품 
막 도착하셔서는 현지 음식 적응에 시간이 필요할 뿐만 아니라, 가게나 시장에 대한 현지 정보가 어두운 만큼 라면,즉석국, 참치캔, 멸치, 오징어, 냉면, 국수, 마른미역, 건어물 등을 준비해 가시는 게 좋습니다 그리고, 고추장, 된장, 간장, 깨소금, 액젓 등 한국 전통 양념도 반입 가능하오니, 함께 가져가셔도 무방합니다. 고춧가루나 건어물의 경우에는 완전 건조되어 밀폐포장 상태의 것을 구입하셔야 합니다.

 

가구류 
가구류는 한국제품이 품질도 좋고 가격도 뉴질랜드제품에 비해 저렴하니 탁송하실 것을 권해드립니다. 침대, 식탁, 소파등의 가구류는 현지생활에서 기본적으로 필요한 품목이므로 한국에서 사용하시던 제이나, 또는 새로 구입하시어 보내시는 편이 현지 구입보다 저렴하고 훨신 번거로움을 덜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침대의 경우 신제품은 가격도 비쌀 뿐만 아니라, 운송비가 따로 발생하는 등의 문제점이 있고, 중고품일 경우 보통 가격이 원화로 따져보면 대략 20만원 이상인데, 그 품질은 스프링이 느껴질 정도라고 하니, 침대시트와 같이 한국에서 준비해 가시는 편이 오히려 현지 정착에 도움이 됩니다. 그리고 붙박이 장이 있다고는 하나 수납공간이 부족하므로, 정착기간이나 가족수를 감안하여 서랍장을 방마다 설치하시는 것이 좋으며, 식탁과 더불어 교자상도 2개정도 준비해 가신다면 용이하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책 
자녀와 함께 이주하시는 경우에는 장르에 구분없이 책을 충분히 준비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현지에서태어나 성장한 경우가 아니라 한국에서 성장한 자녀의 경우 자칫 영어공부에만 치중할수 있으나, 먼저 충분한 국어 어휘력과 문학의 올바른 이해가 바탕이 되어야 외국어를 받아들이는 적응 속도가 보다 빠릅니다. 그리고 현지적응에 도움이 되도록 영영,영한,한영사전이나 전자수첩을 준비해 가신다면 요긴하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원서의 경우에서 한국가격보다 약 2배정도 비싸니, 전공에 관련된 원서는 한국에서 구입해 가시는 것이 좋습니다. 스케치북, 볼펜, 지우개, 포스트 잍, 스프링 노트, 샤프심, 건전지 등 문구류도 어느정도 장만해 가실것을 권해드립니다.

 

필름 
이주생활 동안 사진찍으실 기회가 많기 때문에 필름을 적당히 준비해 가시는 편이 경제적입니다.

 

의약품 
기본적인 약품 두통약, 후시딘, 피부 연고제, 소화제, 종합감기약, 반창고, 파스등은 준비해 가시는 것이 좋습니다.

 

가전제품 
뉴질랜드산 청소기는 소음이 심한편이므로, 청소기, 가습기, 전기밥솥, 미니 믹서기, 손청소기 등 간단한 가전제품은 변압기와 같이 탁송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모든 것을 한국에서 준비해 가시려면 끝이 없습니다. 현지에서 큰 부담없이 조달 가능한 물픔들은 현지 생활 적응측면에서도 현지제품을 사용하시는 것이 이주목적에도 도움이 됩니다. 위에서 말씀드린 몇가지 품목들을 중심으로 탁송 물품을 준비하신다면, 현지생활에 큰 불편함은 없으실 것입니다.

위로